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68)
머리 아픈 아이 머리가 아프다고 오면 (내) 머리가 아프다. 스스로 증상을 표현하지 못하고 보호자의 이야기에 전적으로 의존해야 하는 소아 환자의 경우 이 아이가 실제로 두통을 겪는지에 대한 의구심을 떨쳐내기가 쉽지 않다. 간헐적인 두통의 경우 진료실에서는 증상과 징후를 발견할 수가 없고, 두통이 있을 때의 아이의 행동에 대해 보호자에게 물어보아도 명쾌한 답을 얻을 수 없는 상황이 대부분이다. 이런 경우 실제로 두통은 없으나 표현을 '머리 아파'로 했을 수도 있고. 일시적인 피로감, 코막힘으로 인한 답답함 등을 그렇게 표현했을 수도 있다. 부비동염이나 근시 등의 원인이 있는 경우도 있지만 대부분은 별 것 아니라는 얘기다. 하지만 별 것 아니라고 치부할 수만도 없는 일. 별다른 신경학적 증상 없었는데 뇌 자기공명영상(MRI..
2도화상 표재성 심재성 화상을 분류할 때 물집이 생기는 것을 '2도 화상'이라고 합니다. 물집이 잡혀서 온 환자 상당수가 진단서에 '심재성' 2도 화상이라고 작성해 달라고 종용하거나 부탁합니다. 이는 실비보험 등에서 심재성 2도 화상의 경우 진단금 보상을 해주기 때문입니다. 의사 가운데는 그 요구에 응해주는 경우도 제법 있는데 이는 의사들이 심재성 2도 화상에 대한 기준을 명확히 몰라서 그렇거나 또는 보험금을 타려는 환자에게 안 되는 이유를 구구절절 설명하는 것이 귀찮거나 환자와 마찰이 생기는 것을 기피하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심재성'이라고 써달라고 의사에게 부탁하는 것은 허위 진단서를 요구하는 범법 행위입니다. 이를 보험사에 제출하면 사문서 위조 및 행사에 해당됩니다. 앞서 물집이 생기는 화상을 2도 화상으로 분류한다고 했..
경구 항생제 용량 용법 소아에서 경구 항생제 용량은 대부분 OOmL/Kg 으로 정량해서 투여하게 된다. 머리와 손이 기억하고 있어서 계산기를 두드리지 않아도 반사적으로 용량에 맞게 처방하게 되는데 혹시 참고할 경우가 생길 것을 대비해 표로 정리한 것을 첨부한다. 많은 항생제가 냉장보관을 요하지만 클래리의 경우 상온에 보관해야 한다. 그리고 클래리의 경우 250mg/5mL 제재도 있으므로 한번에 먹는 양을 줄일 수 있으나, 쓴맛을 잘 견디는 아이가 아니라면 약 복용 자체를 거부할 수 있음에 주의.
상처치유 밴드 놀다가 까졌어요. 상처치유 밴드를 붙여야 하나요? 시중에 판매되는 상처치유 밴드는 폼(foam) 또는 겔(hydrocolloid) 형태의 제재로서 수분을 흡수, 상처에 밀착하여 습윤한 환경을 조성하고 밀폐된 환경을 조성하여 2차 세균감염을 예방하는 가피 역할을 하여 상처의 치유를 돕게 됩니다. 맑은 진물(삼출물)을 동반하는 깨끗하고 작게 벗겨진 상처일 경우 피부에 부착하여 삼출물을 흡수하면서도 지속적으로 부착되어 그 아래로 새살이 돋는 것을 돕는데, 염증반응이 가라앉고 상피가 일차적으로 자라나기 시작하는 3~5일 동안 떼지 않고 붙여 두면 상처이유에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상처 치유 과정에서 진물이 마르면서 딱지(가피)가 생겨 상처를 보호하고 그 밑으로 새살이 돋는 과정이 진행되는데 이러한 가피의 역할을..
손소독제 어린이 각막화상 주의 키가 작은 아이들이 까치발을 하고 손소독제 펌프를 누르는 모습을 보면서 저러다가 넘어지거나, 내용물이 눈에 튀면 위험할텐데라는 걱정을 여러번 했다. 손소독제 용기마다 누르는 힘이 다르고, 나오는 양도 다르고, 중간에 공기가 들어있으면 '퍽'하고 사방으로 튀기도 하니 말이다. 그리고 염려는 현실이 되었다. ※ 기사: [단독] 엘리베이터에서 손 소독제 쓰려다..5살 아이 '각막 화상' 손소독제가 눈에 들어간 후 바로 씻었음에도 각막에 화상을 입은 사고이다. 손소독제에는 알콜 함유량이 높아 짧은 순간에도 큰 손상으로 이어졌다. 다행히 시력 손상은 없다고 하나 각막 화상을 피할 수 없었다. 코로나(COVID-19) 팬데믹 이후 우리 주변에서 손쉽게 볼 수 있는 손소독제. 건물 매장 곳곳 뿐만 아니라 지하철, 버..
손가락 동상 추운 놀이터에서 놀더니 손가락이 찌릿찌릿하다고 해요. 동상인가요? 동상은 영하의 온도에 코를 포함한 머리, 손, 발 부위를 오랫동안 노출했을 때 생기는데 보통 체감온도 영하 19℃ 이하에서 30분 이상 노출 시, 영하 48℃ 이하에서 5분 이상 노출 시 발생합니다. 따라서 우리나라 겨울의 일반적인 온도에서 2도 이상의 피부 전 층 이상의 냉동 손상을 보는 것은 흔하지 않습니다. 손가락이 창백해 보이면서 감각이 저하되거나 찌릿찌릿한 통증이 있지만 아직 손가락이 보통 때처럼 부드럽게 만져지는 상태라면 피부만 부분적으로 냉동된 상태로 냉상 또는 1도 동상(frostnip) 이하의 경미한 손상입니다.홍반, 경도의 부종, 찌릿찌릿하거나 화끈거리는 통증을 동반할 수 있으며 마찰열에 의해 회복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오늘의 운동 20/06/22 지난해 굳은 결심과 함께 '목숨줄'을 늘이기 위한 연명재활운동을 시작했는데 늘 그렇듯이 작심삼일. 그리고 어느새 해가 바뀌었다. 얼마전 다시 운동을 하자고 마음 먹고 3일차까지는 짧은 시간이지만 착실히 운동을 했는데 '비가 와서', '일이 많아서' 같은 어정쩡한 핑계로 하루이틀 미루다 보니 또 한 해가 흐를 것 같은 예감. 이래서는 안되겠다 싶어서 가급적 주 3일, 최소한 주 2일 운동을 목표로 다시 가볍게 운동을 시작했다. 누가 보면 그게 운동이냐고 하겠지만... 한때 4-5시간 거리는 가볍게 하이킹을 다녔던 것과는 달리 이제 실내 사이클은 20분 만에 다리가 후들거린다. 오늘은 설렁설렁 15분 하고 늘어지는 다리를 끌고 웨이트 잠깐. 앞에 누가 핀을 저 밑에 꽂아놓고 운동했던데 난 헬린이니까 두칸만 ..
콘센트 감전 아이가 콘센트에 감전이 되어서 손에 상처가 생겼어요. 어떻게 해야 하나요? 손상 정도에 따라서 생명이 위험할 수도 있기 때문에 모든 감전 손상은 119에 연락하거나 바로 응급실로 방문하셔야 합니다. 감전 손상 사고가 있는 경우 부모도 같이 감전될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전원이 차단되었는지 먼저 확인한 후 아이에게 접촉을 시도해야 합니다. 보통 가정 내 240볼트(V) 이하의 한 쪽 손끝에만 화상의 흔적이 있는 경우는 대부분 응급실에서 심전도 등 기본적인 검사를 시행하고 필요할 경우 4-6시간 관찰 후 퇴원 할 수 있으며 경과는 매우 양호합니다. 전기에 의한 피부의 화상은 통증이 거의 없습니다. 600V 이상의 경우는 모두 입원하여 관찰하여야 합니다. 상처가 있거나 다른 두 곳 이상의 피부 화상, 손상 흔..